Watercolour, graphite, ink and gold leaf on 100% cotton paper.
          My goal was to capture the energy and quirkiness of the movie itself. This theme extends all the way to my choice of medium - the tight but faded pencils at the top contrast with the explosion of colour and mess that's inherent to watercolours. This is all reined in by sharp but dynamic inks. Gold leaf is used to pick out details and add another dimension to the piece.
          Shirley Kurata's costume designs informed my colour choices, and a few of the background elements in the piece.
수채화, 흑연, 잉크, 금박이 포함된 100% 면지입니다.
          나의 목표는 영화 자체의 에너지와 기이함을 담아내는 것이었습니다. 꼭 끼지만 빛바랜 위쪽 연필과 독특하고 지저분한 수채화 색채가 대비를 이룹니다. 금박은 디테일을 골라내고 작품에 또 다른 차원을 부여하는 데 사용됩니다.
          Shirley Kurata의 의상 디자인은 제가 선택한 것과 작품의 배경 요소 중 일부에 영감을 주었습니다.